[만해의 시: 함께 감상해 보아요] 잠 없는 꿈

작성자
Manhae
작성일
2017-07-24 10:18
조회
16
잠 없는 꿈

 

나는 어느 날 밤에 잠 없는 꿈을 꾸었습니다

“나의 님은 어디 있어요 나는 님을 보러 가겠습니다 님에게 가는 길을 가져다가 나에게 주셔요 검이여”

“너의 가려는 길은 너의 님이 오려는 길이다 그 길을 가져다 너에게 주면 너의 님은 올 수가 없다”

“내가 가기만 하면 님은 아니 와도 관계가 없습니다”

“너의 님의 오려는 길을 너에게 갖다 주면 너의 님은 다른 길로 오게 된다 네가 간대도 너의 님을 만날 수가 없다”

“그러면 그 길을 가져다가 나의 님에게 주셔요”

“너의 님에게 주는 것이 너에게 주는 것과 같다 사람마다 저의 길이 각각 있는 것이다”

“그러면 어찌하여야 이별한 님을 만나 보겠습니까”

“네가 너를 가져다가 너의 가려는 길에 주어라 그러하고 쉬지 말고 가거라”

“그리 할 마음은 있지마는 그 길에는 고개도 많고 물도 많습니다 갈 수가 없습니다”

검은 “그러면 너의 님을 가슴에 안겨 주마” 하고 나의 님을 나에게 안겨 주었습니다

 

나는 나의 님을 힘껏 껴안았습니다

나의 팔이 나의 가슴을 아프도록 다칠 때에 나의 두 팔에 베어진 허공은 나의 팔을 뒤에 두고 이어졌습니다